광고문의

010-1234-5678

책 이야기

  비즈니스북스는 2008년부터 10년 넘게 매년 출간되었던 독보적 미래 예측서 <세계미래보고서> 시리즈의 최신판 ‘..
  렛츠북은 700만 소상공인 멘토들의 생생한 현장 경험 스토리를 담은 브레인플랫폼 공저 ‘2020 소상공인 컨설팅’을 출..
  어떠한 방식으로 접근해야 삶에 독이 되는 분노와 스트레스를 다스릴 것인가?‘나’를 이끌어갈 것인가, ‘나’에게 이..
  왜 질문에 주목해야 하는 것일까?올바른 질문을 위한 가장 구체적인 방법   좋은땅출판사는 ‘질문학 개론’을 ..
경제/산업
> 뉴스 > 경제/산업
제목 SNS 추천 후기, 대가 받고 작성했다면 광고라고 밝혀야

최근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 SNS에서 경제적 대가 지급 사실을 표시하지 않고 상품 후기 등으로 위장한 소비자 기만 광고가 증가하면서 관련 소비자 피해도 늘고 있다.

 

 


 


한국소비자원이 2019년 10월부터 11월 사이에 사회 관계망 서비스상 부당 광고 관련 실태조사를 실시한 결과, 국내 상위 인플루언서 계정 60개 광고 게시글 582건 중 경제적 대가를 밝힌 게시글은 174건(29.9%)에 불과했다. 경제적 대가를 밝힌 게시글 174건의 경우에도, 표시 내용이 명확하지 않거나 소비자가 이를 쉽게 인지하기 어려운 경우가 상당수인 것으로 나타났다.

 

현행 추천 보증 심사 지침은 광고주와 추천·보증인 간의 경제적 이해 관계를 공개하도록 규정하고 있으나, 다양한 SNS 특성 등 변화된 소비 환경을 반영하지 못하고 있다.

 

이에 따라 공정거래위원회(위원장 조성욱, 이하 공정위)는 경제적 이해 관계 공개의 원칙 및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 사회 관계망 서비스(이하 SNS) 매체별 공개 방식·예시 등을 규정한 ‘추천·보증 등에 관한 표시·광고 심사 지침’(이하 추천 보증 심사 지침) 개정안을 확정하여 2020년 9월 1일부터 시행한다.

공정위는 행정예고(4월 29일 ~ 5월 19일)를 거치면서 관계 기관, 관련 업계, 일반 소비자 등으로부터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여 개정안에 반영했다.
이번 추천 보증 심사 지침 개정으로 SNS 등 변화된 소비 환경을 반영하고, 광고주와 인플루언서 간의 경제적 이해 관계를 명확히 공개하여 기만 광고로 인한 소비자 피해를 예방하고, 소비자들의 권익 보호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신미라 기자  mrsihn@naver.com
 
 
 
작성일자 2020-07-26